서울의 겨울, 웃음 가득 따뜻한 순간들::영상감독 김예찬의 Petzval 55 f/1.7 MKII 리뷰

Petzval 55 f/1.7 MKII 아트렌즈 는 특별한 풍경과 배경을 강조하고 독특한 보케(흐린 배경) 효과를 제공하는 렌즈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한국의 영상감독 김예찬이 Petzval 55 f/1.7 MKII 아트렌즈로 서울 망원동에서 아이들과 함께 멋진 순간을 담은 짧은 영상을 제작했습니다. 예술적인 렌즈 테스트 결과물과 함께 김예찬 감독이 어떻게 이 렌즈를 사용하고 경험했는지 그의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 김예찬 | Petzval 55 f/1.7 MKII 아트렌즈

안녕하세요, 로모그래피 매거진 독자들에게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영상 프로덕션 스튜디오펩스 를 운영하고, 영상감독으로 활동하는 김예찬 이라고 합니다. 다양한 상업 영상을 직업으로 하고 있고, 일상의 상황들을 사진과 영상으로 담으며 개인작업을 하기도 합니다.

어떻게 사진/영상을 시작하게 되었나요?

사람들의 이야기를 인터뷰 영상으로 담는 일에 매력을 느껴서 영상을 처음 시작하게 됐습니다. 어떠한 인서트 컷 없이 인터뷰 컷으로만 인터뷰 영상을 구성하며 작업을 이어 오다가 차츰차츰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다큐멘터리를 제작하게 되었고, 최종적으로는 다양한 장르의 영상을 상업적으로 제작하는 영상 스튜디오(Studio PEBS) 까지 차리게 됐습니다.

이번 촬영의 주제에 대해 말씀해 주시겠어요?

서울 망원에서 진행된 한 팝업스토어의 현장입니다. 겨울의 서울 풍경과 더불어 팝업스토어를 즐기는 사람들을 담았습니다. 스틸컷 몇 장은 영상으로 촬영한 후 스틸로 변환한 컷들입니다. 집에서 일상중에 발견한 아이들의 모습을 담았습니다.

© 김예찬 | Petzval 55 f/1.7 MKII 아트렌즈 | 모델: 김봄

이 렌즈를 사용한 느낌과 그 결과물은 어떠셨나요?

모두 아주 최근에 촬영한 장면들인데도 옛날 사진들, 혹은 꿈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아무래도 펫츠발 렌즈의 가장 특징인 회오리보케 덕분인데, 특유의 회오리보케 외에도 조리개 개방시 표현되는 소프트함이 장면을 빈티지하게 만들어주는 것 같습니다. 주변부 왜곡이 특징이라 인물 촬영시 피사체를 중앙에 두고 찍을 때 렌즈 특성을 살리기 좋았고, 보케의 재미를 더 살리자면 인물을 조금 멀리두고 찍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전천후로 사용하기 좋은 55미리 화각 덕에 렌즈 하나로 다양한 장면들을 만들어보는 것도 재밌었습니다. 최근에 상업 현장에서도 많은 분량 펫츠발 렌즈를 사용했는데 프로필 장면들에 재미를 주기 좋았습니다.

© 김예찬 | Petzval 55 f/1.7 MKII 아트렌즈 | 모델; 김푸름

가장 마음에 드는 점은 무엇입니까?

아무래도 저렴한 가격과 독특한 표현!

이 렌즈로 영상을 촬영해 본 경험은 어땠나요?

피사체의 움직임을 쫓을 때 더더욱 보케의 느낌이 많이 살아나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빈티지 렌즈의 특성이 핸드헬드와도 아주 잘 어울리지 않나 싶어요. 거칠게 찍을 때 매력이 있습니다. 다만 포커스링을 수시로 사용하는 영상촬영시 위치가 후면에 있어서 불편함이 있었습니다.

이런 유형의 렌즈로 촬영하고 싶은 사람에게 어떤 조언을 주실 수 있나요?

빈티지한 느낌을 내고 싶은 분, 아련한 인물 컷을 촬영하고 싶은 분들께 추천합니다. 단, 영상의 경우 너무 쨍한 디지털렌즈와 찍은 컷과 가공없이 섞어 쓰기엔 어색할 수도 있습니다.

아래에서 Petzval 55mm 아트 렌즈를 사용한 김예찬의 영상을 확인하세요.


김예찬 영상감독의 작업을 더 보려면 그의 인스타그램 페이지 를 확인하세요.

작성자 hey_springtime 작성일 2024-03-12 카테고리 #gear #사람 #비디오

New Petzval 55mm f/1.7 MKII Bokeh Control

끊임없이 성장하는 미러리스 시장을 위해 특별히 설계된 최초의 로모그래피 아트 렌즈인 뉴 펫츠발 55mm f/1.7을 소개합니다. 펫츠발 55mm f/1.7은 세련된 광학, 세련된 산업 디자인 및 그 어느 때보다 뛰어난 보케 제어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섬세하게 부드러운 포커싱 링과 비디오 기능을 위한 새로운 스톱리스 조리개 조리개를 추가하여 펫츠발 55mm f/1.7을 이전 모델보다 더 유연하게 만들었습니다.

더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