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라인: 로모그래피 펫츠발 아트 렌즈

올해 새로운 펫츠발 80.5 mm f/1.9 MKII 아트 렌즈 의 출시와 조셉 펫츠발이 제작한 오리지널 펫츠발 렌즈의 180주년을 기념하면서 펫츠발 렌즈에 대한 매거진 기사를 준비해봤습니다! 사진작가와 영상 제작가들을 위해 현대적으로 재탄생한 펫츠발 아트 렌즈를 만나보세요!

로모그래피의 펫츠발 아트 렌즈는 1840년 조셉 펫츠발 교수가 처음으로 개발한 펫츠발 렌즈를 현대적인 감성으로 재탄생시키고 있습니다. 로모그래피에서는 19세기의 미학이 담긴 펫츠발 렌즈를 현대적인 느낌으로 다시 제작하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마침내2020년, 로모그래피에서는 새로운 펫츠발 렌즈를 출시하게 되었습니다! 사진작가들과 영상 제작가들을 위해 탄생한 펫츠발 렌즈의 타임라인을 함께 살펴볼까요?

2020: 펫츠발 80.5 mm f/1.9 MKII SLR 아트 렌즈 - 조셉 펫츠발이 개발한 최초의 펫츠발 렌즈의 180주념을 기념하며

올해 새로 탄생한 펫츠발 80.5 mm f/1.0 MKII 아트 렌즈 는 조셉 펫츠발이 처음 개발한 펫츠발 렌즈의 180주년을 맞이해 탄생하였습니다. 새로운 펫츠발 렌즈는 듀얼 조리개 시스템을 통해 다이어프램 조리개와 워터하우스 조리개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사진에 조리개 플레이트를 삽입해 다양한 보케 스타일을 적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뛰어난 선명도와 헬리코이드 초점 매커니즘을 통해 초점을 맞추고 f-stop을 조절하기 더욱더 편리해졌습니다!

© Birgit Buchart, Marcus Russell Price, Lanna Apisukh, and Lomography

2019: 펫츠발l 55 mm f/1.7 MKII 아트 렌즈

펫츠발 55 mm f/1.7 MKII 아트 렌즈는 창의력 넘치는 사진가들에게 어울리는 렌즈입니다! 렌즈의 초점 길이는 55mm이며, 최대 조리개 f/1.7로 피사체의 섬세한 부분 또는 전체적인 그림의 사진을 찍기에 적합합니다! 또한, 전체 f/stop에서 4K 비디오 촬영이 가능하며 선명도가 이전의 렌즈보다 향샹되었습니다!

© Axel Guelcher, Geoffrey Yahya Vargas, Birgit Buchart, Moka Wong, Phyllis Chan, Yuya Sugimoto, Harimao Lee

2015: 펫츠발 58 보케 컨트롤 아트 렌즈

조셉 펫츠발이 개발한 오리지널 렌즈 디자인을 바탕으로해 제작된 펫츠발 58 렌즈는 최대 개방 조리개 f/1.9와 58mm의 초점 길이를 가지고 있습니다. 더욱 놀라운 점은, 보케 컨트롤 링을 조절해 1단계에서 7단계까지의 보케 컨트롤 조절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보케 컨트롤 링을 단순히 돌리기만 하면, 보케 효과의 강도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크레딧: andrejrusskovskij, cc_tszleong, kpopbug & seymaeminetamer

2013: 펫츠발 85 아트 렌즈

2013년의 펫츠발 렌즈는 로모그래피에서 처음으로 제작한 펫츠발 렌즈입니다. 로모그래피의 목표는 펫츠발 렌즈를 현대적으로 재탄생시켜 디지털 및 아날로그 사진작가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였습니다. 로모그래피는 Zenit와 협력해 펫츠발 렌즈의 제작에 착수했고 펫츠발 85 아트 렌즈 를 2013년에 출시하게 되었습니다. 펫츠발 렌즈는 사진 중앙에서의 화려한 보케 효과, 비네팅, 색 포화도를 통해 사진작가와 영상 제작자들에게 예술성과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게 해줬습니다!

크레딧: muar, medienweiss, jakki, nigalraymond & pearlgirl77

19세기의 미학이 담긴 2020년 새로운 버전의 펫츠발 80.5 mm f/1.9 MKII 아트 렌즈 를 킥스타터를 통해 후원해주세요!

2020-02-11 #gear #뉴스 #videos

더 흥미로운 기사

Dear everyone! We are currently having some technical problems on our site. This might cause some unexpected behaviour (requests taking too long, you getting logged out, …). We are sorry for the trouble, but work hard to get this fixed as soon as possible. Thanks for your understan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