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모곤 이야기: Trev Eales

로모곤 챕터에서 다룰 이번 이야기는 영국의 컴브리아에서 활동하는 사진작가 Trev Eales가 Lomogon 2.5/32 Art Lens 와 함께 거리를 걷고, Y Not 페스티벌과 같은 음악 축제에서 다큐멘터리 영상 촬영을 할 때의 경험입니다. 그의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저는 영국 북서부의 컴브리아에서 활동하는 사진작가입니다. 레이크 디스트릭트 국립 공원 근처에서 살고 있어서 촬영을 위한 좋은 기회가 많죠. 겨울 동안에는 여러 달 동안 풍경들을 담아냅니다. 언덕과 산 곳곳에서 보이는 가을의 아름다운 자연과 겨울 불빛들은 진정한 영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영국의 여름이 다가오면, 저는 고독한 풍경에서 생동감 있는 음악 축제로 시선을 돌려요. 저는 지난 6년간 영국의 큰 축제들에 참가해 사진을 찍어왔어요. 영국의 글라스턴베리 페스티벌, 레딩 & 리즈 페스티벌, 아일 오브 와이트 페스티벌, 티 인 더 파크 페스티벌 등등처럼요. 보통 렌즈의 초점은 무대의 공연자들 위에 맞추는데, 축제 속의 분위기도 정말 좋아해요. 시크릿가든 파티와 붐타운 페스티벌은 공연을 즐기고 있는 관객들 틈에서 흥미롭고 다양한 색감의 이미지를 찾을 수 있는 장소 중 하나랍니다.

이번 여름 저는 이주 연속으로 축제에 로모곤 렌즈를 가져갔어요. 기타 밴드 공연을 보기 위해 기다리는 청중들이 있는 'The Y Not?' 축제가 첫 번째 장소예요. 관객들이 주로 음악을 보거나 듣는 것에 집중하고 있는 곳이죠. 그 다음주에는 다채로운 축제 분위기와 열기가 타오르는 곳으로 떠났어요.

32 mm 렌즈는 꽤 와이드하기 때문에, 프레임을 채우기 위해서는 피사체에 가깝게 다가가야 해요. 그런데 축제 속의 관중들은 제가 초점을 맞추는 동안 포즈를 취하며 기다려주지 않기 때문에 수동 초점이 조금 어려웠어요. 사진을 좀 더 찍어보니 수동 초점을 사용할 때는 사람들이 렌즈를 향해 걸어오고 있는 순간 보다, 해먹에 앉아있는 사람들이나 로고 옆에 서 있는 사람들, 아니면 그저 공연을 관람하고 있는 사람들을 담는 것이 더 �적합하다는 것을 깨달았죠. 군중 사진을 찍으면서 사진 속의 주인공을 찾기도 하고 그 상황에서 적절한 각도를 찾으며 때로는 무의식중에 그 피사체의 뒤에서 촬영하고 있는 제 자신을 발견했어요.

큰 무대 위에서 공연하는 사람들을 주인공으로 담기 위해서는 훨씬 더 "긴" 렌즈가 필요해요. 그렇지 않으면 그들은 그냥 큰 풍경 속의 한 조각이 되기 십상이니까요. 'Y Not' 페스티벌에서 파란 의상을 입고 있었던 킹 플레저와 비스킷 보이 밴드는 마치 사진에 담기기 위해 존재한 사람들 같았답니다. 저는 고채도의 색감과 특히 밝은 날 큰 조리개를 사용했을 때 더욱 잘 나타나는 비네팅 효과가 정말 마음에 들었어요. 사람들로 가득한 축제 풍경을 연출하는데도 탁월했죠.


Trev의 홈페이지 를 방문하여 더 많은 작품을 확인하세요.

2019-02-27 #lomogon

로모곤 2.5/32 아트 렌즈는 타 와이드-앵글 렌즈와는 차원이 다르게 당신의 세상을 더욱 넓혀줄 것입니다. 로모곤은, 크고 작은 촬영 경험들에 열광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으며, 여러분을 로모그래피의 아름다움으로 이끌어줄 황금 티켓이 되어줄 것입니다. 달콤한 채도, 생생한 콘트라스트, 선명한 해상도, 독특한 보케 효과와 빠르고 정확한 조리개 방식까지! 로모곤은 세상을 위한 로모그래피의 눈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킥스타터 캠페인을 방문하여 최신 제품에 대한 정보와 정상 가격의 40% 할인 가격을 확인하세요!

더 흥미로운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