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정이 있으신가요? 로그인 | 로모그래피에 처음이신가요? 회원가입 | 포토랩에 사진 업로드 | 현재사이트:

초보자를 위한 별 궤적 사진 가이드

이제 막 발을 들여놓은 분들에게 프로가 전해주는 기본적인 별 궤적 사진 가이드? 지금 쓰는 글은 이 정도로 부르기로 하죠. 책이나 동영상에서 제가 직접 보고 배운 테크닉들을 간단히 모아 본 것인데요. 여러분에게도 나눠드리고 싶어서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됐네요.

솔직히 말하면 제가 직접 팁을 올린다는 건 생각도 못해봤어요. “생각하지 말고, 그냥 찍어!” 아시죠? 제가 딱 그런 로모그래퍼거든요. 어떤 규칙이라고 생각해서 지키는 것도 아니고, 그냥 뭐랄까, 뭘 골똘히 생각하는 거 자체가 귀차니즘이라고나 할까요… 그러다 보니까 사진을 찍으면서 세세한 것까지 신경을 못쓰거나 지금 뭘하는지조차 잊어버릴 때도 있죠. 그런 사람이 누군가를 위해 팁을 쓴다는 게 얼마나 어렵겠어요? 이해하죠? 어쨌든 시도는 해보기로 했습니다.

몇 달 전 캘리포니아는 찜통이었어요. 전 친구들하고 모하비 사막 남쪽에서 ‘1박2일의 리얼 야생’을 제대로 버라이어티하게 느끼고 있었죠.

물론 피크닉 테이블, 모닥불, 바비큐 그릴이 함께 하는 캠핑장에 "야생"이니 "리얼"이니 하는 말은 안 어울릴 수도 있죠. ^;; 하지만 들어보세요. 여긴 우물도 없지, 휴대폰도 안터지지, 거기에 그 벌레들!!! 악마의 미소를 지으면서 머리부터 발끝까지 달려드는 벌레들에 죽음의 밤을 지배하는 코요테의 울음소리하며…… 여태 대도시에서만 살던 여린 소녀에게 이보다 야생일 수는 없지 않겠냐고요! ^;;

잠깐, 어디까지 얘기했죠? 하핫..
p. 화려하고 북적대는 LA를 벗어나는 게 쉽지만은 않았지만 우린 빛을 다루는 테크닉을 시험해 보고 싶었어요. 결국 사막 캠핑을 결정했죠. 사실 저는 별 궤적 사진을 찍어볼 수 있다는 사실에 아주 들떠 있었죠. 밤하늘에 대한 저의 뜨거운 사랑과 열정을 드디어 발산할 순간이었으니까요. 사막으로 출발하기 전에 별 궤적 사진의 베테랑들이 남긴 여러가지 시도와 팁을 좀 조사해봤어요. 덕분에 멋진 빛의 띠를 몇 장 담을 수 있었어요. 밤하늘을 지나가는 비행기의 꼬리에 달린 빛을 상상하진 말아 주세요~~

캠핑에서 돌아오고 두어달 후에 드디어 첫 번째 롤을 스캔해 봤어요. 어메이징~~~ 첫 시도치고는 정말 멋진 사진을 몇 장이나 건질 수 있었어요!

결국 저한테 도움을 준 팁도 이렇게 나눠드릴 수 있게 됐네요. 다만 아주 기초적인 팁일 뿐이니, 뭔가 프로페셔널하고 복잡한 기법을 기대하진 말아 주세요. 기술적인 내용까지 자세히 물어보시면, 슬퍼질 겁니다. ㅠㅠ

로케이션, 로케이션, 로케이션!!! 베어 그릴스를 흉내낸다거나 사하라 사막을 횡단할 필요는 절대 없어요. 그냥 도시에서 수십킬로미터 떨어진 탁 트인 곳이면 충분해요.

  • 충분히 어두운 곳
  • 도시의 빛이 반사되지 않을 만큼 멀리 떨어져 있는 곳
  • 나무나 바위더미처럼 빛이 비치거나 배경으로 삼을 수 있는 멋진 랜드마크가 몇 개 있는 곳
  • 밤새 있어도 안전한 곳. 코요테, 곰, 들개 그리고 싸이코(알죠?)의 위험이 없는 곳
  • 구름 한 점 없이 맑은 밤하늘이 있는 곳이면 최고죠.

어림짐작 어딘가에서 읽었는데 별은 15초마다 움직인다네요. 아주 정확하진 않겠지만 어느 정도 어림짐작은 가능하죠.

  • 5-10분 정도 노출하면 짧긴 하겠지만 빛의 궤적을 알아볼 수 있다.
  • 셔터를 오래 열어 둘수록 빛의 궤적도 길어진다.

북극성 찾기 북반구에서 유일하게 한자리에서 안 움직이는 별이 북극성입니다. 남반구는 팔분의자리 시그마나 남극성이겠죠. 자, 그렇다면

  • 북극성을 향해 카메라를 놓고 오랫동안 노출하면 북그성 주위로 원을 그리는 별 궤적을 담을 수 있다.
  • 북극성과 먼곳을 향한다면 줄무늬 패턴의 별 궤적을 담을 수 있다.

장비

  • 대부분의 프로 사진가들은 와이드앵글 렌즈보다 일반 렌즈를 좋아합니다. 하지만 역시 어딘가에서 읽은 바로는 정동향이나 정서향을 찍을 때는 와이드앵글 렌즈가 좋다더라고요. 북극이나 남극의 극방향을 찍을 때는 망원 렌즈가 좋고요.
  • 필름은 오래 노출과 노이즈 방지를 위해 ISO 50-100짜리가 좋습니다.
  • 안정적이고 튼튼한 삼각대. 이유는 아시죠?
  • 벌브(B 모드) 촬영이 가능한 카메라. 전 캐논 XS랑 다이아나를 썼어요.
  • 고정장치가 있는 케이블 릴리스. 노출은 길면 몇 시간이 될 수도 있다는 걸 기억하세요.
  • 그리고! 따뜻한 담요, 후레쉬, 읽을 책, 수다 떨 친구(이건 비밀인데, 여러분보다 뜀박질이 느린 친구가 좋아요. 야생이잖아요), 잠깐씩 잘 수도 있으니 알람시계, 충분한 커피, 주전부리… 뭐 잘 아실 거예요.

조리개 세팅 제가 알기로 프로 사진가들은 빛이 충분히 들어올 수 있도록 조리개를 최대한 개방한다고 하네요. 다만 빛을 받는 랜드마크에서 최소 10미터는 떨어져 있어야 해요. 그래야 초점에 문제가 없으니까요. 휴~ 정말 힘들게 알아낸 팁이죠.

노출 시간 시행착오. 이건 어떤 사진을 원하는지에 따라 정말 달라져요. 실험을 거듭해 보세요.

이제 인내심을 갖고 즐기기만 하세요!!

별 궤적을 담고 싶은 초보 사진가에게 정말 중요한 것들은 다 얘기한 것 같아요. 몇 가지 빠트린 게 있을 수도 있겠지만 그건 또 다른 누군가가 분명히 여러분에게 알려 줄 거라고 믿어요. 더 자세하고 어려운 테크닉도 배우고 싶으시다면 아무 때나 살펴 볼 수 있는 무궁무진한 정보가 인터넷에 널려 있으니 잘 찾아 보세요.

자, 친구들 별을 찾아 떠나 보세요! 행운을 빌어요!

blueskyandhardrock님의 글을 kdh50000님이 번역

아직 코멘트가 없습니다. 첫번째 코멘트르 달아 주세요.

이 글을 다른 언어로 읽기

원본 글은 다음 언어로 작성되었습니다: English. 이 글은 다음 언어로도 번역되어 있습니다: Spanish, Français, Italiano, Nederlands, Československy, Русский, Deutsch, 日本語 & 中文(繁體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