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모 LC-A+와 함께 한 최고의 순간 29가지

많은 로모그래퍼들에게 로모 LC-A+는 이미 일상의 한 부분입니다. 이상하거나 웃기거나 불편한 순간까지 모든 추억의 증인이지요! 여기, 29명의 로모그래퍼들이 LC-A+ 카메라와 함께한 가장 기억에 남는 추억을 나눕니다.

Photo by: Mijonju

Michel Jones, Mijonju로 알려짐, 사진작가
기차 안에서 한 여자아이를 찍으려고 하는데 셔터를 누르는 순간 그 아이가 절 쳐다봤어요 (카메라를요), 그리고 그 순간 사진이 찍혔어요. 정말 이상한 기분을 느꼈어요. 꼭 멋진 사진은 아니지만, 너무 창피해서 그날이 기억에 남아요. 계속 읽기

Photo by: Theo Volpatti

Theo Volpatti, 사진작가
LC-A+를 차 지붕 위에 올려놓고 택시를 탔어요. 그리곤 내려서 “어디 있지? 어디 갔지? 잃어버렸어” 하며 난리를 쳤죠. 그런데 아니었어요! 그 위에 그대로 있었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Xavier Boyer

Xavier Boyer, Tahiti 80의 보컬
일본으로 여행 갔을 때 첫 로모 카메라를 사고 오래된 성지를 갔어요. 여름 햇빛이 얼마나 완벽한지 모든 사진들이 빈티지 엽서처럼 나왔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Brendon Stuart

Brendon Stuart, 로모그래퍼
저는 밤에 사진 찍는 걸 좋아해요. 그리고 가끔 밖에서 뭔가 멋진 걸 보고 사진을 찍을 땐 안정된 사진을 찍으려고 움직이지 않아요. 가끔 사람들이 제가 왜 그 자리에 얼어있는지 의아해하면서 지나가요. 한 번은 어떤 사람이 멈춰 서서 뭐 하는 거냐고 물어보는데 셔터가 30초 동안 열려 있기 때문에 그 사람의 질문과 제 대답 사이엔 불편하고 긴 적막이 흘렀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Amber Tamblyn

Amber Tamblyn, 여배우
남자친구가 파리에 한 얼음 바에서 알파카 모자만 쓰고 벌거벗은 채로 테킬라를 마시면서 사진 한 장 찍어달라고 구걸한 거. 계속 읽기

Photo by: Shini Park

Shini Park, 그래픽 디자이너/ 블로거
한 번은 제가 세븐시스터즈에 있는데 많은 행렬의 가발을 전시하고 있는 가게를 보고 제 LC-A를 꺼내서 사진을 찍었어요. 그랬더니 그 가게 주인이 달려나와서는 카메라를 뺏어들고 사진을 지워달라고 하는거예요. 필름 카메라를 이해 못하는지 “이 사람이 내가 사진 못 지우게 잠금을 걸어놨다”며 경찰을 부른다고 소리를 지르더라고요. 전 정말 말 그래도 쫓겨났어요. 다시는 세븐시스터즈에 안 갈 거예요! 계속 읽기

Photo by: Carina Santos

Carina Santos, 아티스트/작가

계속 읽기

Photo by: Mark Sovel

Mark Sovel, 음악 감독/ 라디오 DJ
그룹 Devo가 무대에 올라가려고 준비하는 걸 보게 돼서 사진을 찍었어요. 그들은 빛이 반사되는 재질의 새 양복을 입고 있었는데 마크 마더스바우가 플래시를 터뜨리면 사진에 양복이 어떻게 보일까 궁금해했어요. 전 카메라를 보여주며 말했죠, “필름 카메라로 찍었어요.” 엄청 당황해하더라고요. 슬라이드쇼에서 볼 수 있듯이 양복이 빛으로 만들어진 것처럼 나왔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Chris Bear

Chris Bear, Grizzly Bear의 드러머
나이가 조금 든 거 같은 이탈리아 남자를 찍으려는데 제 자신이 엉큼하게 느껴졌어요. 낯선 사람 사진을 찍을 때는 조금 쑥스러워지거든요. 계속 읽기

Photo by: Sandya Nydegger

Sandya Nydegger, 로모그래퍼
황소들이 경기장을 나갔다 들어왔다 하는 울타리 아주 가까이에서 땅에 쭈그려 앉아 있었어요 (황소들이 멀리까지 안 움직여서 접사 찍기엔 가장 좋은 장소거든요). 근데 황소의 행동이 커지고 빨라지고 먼지가 이르더니 갑자기 울타리가 하늘 위로 들려지고 있었어요… 아주 큰 뿔에 의해서. 그 후에 가까이에 주차돼있던 한 차 지붕 위에 올라가 있는 제 모습을 발견했어요, LC-A를 손에 쥐고… 더 찍을 준비를 한 체. 그 황소는 소리 지르는 사람들 사이로 잘 달렸죠. 그다음 해에 로데오 이벤트는 없었어요, 그다음에도 없었고요. 계속 읽기

Photo by: Gavin Thomas

Gavin Thomas, 로모그래퍼
Rap-Up 매거진에 쓰일 50 Cents 사진을 촬영하는데 LC-A가 진짜 카메라 맞느냐고 카메라가 너무 조금 한데 사진은 볼 수 있느냐고 묻더라고요. 계속 읽기

Photo by: Iza

Iza, Prototypes의 보컬
60통의 필름 롤을 챙겨서 비행기로 미국 여행을 하는데 경찰이 롤 하나하나 다 검사했어요. 각 비행기마다, 각 공항 심사마다… 아주 좋았네요! 계속 읽기

Photo by: Candice O’ Donnell

Candice O’ Donnell, 전문 서퍼
프랑스의 한 분주한 길에서 웃통 벗은 제 친구를 찍은게 가장 이상한 순간이었다고 인정할게요. 전 다른 구경꾼들에게 불쾌함을 주지 않기 위해서 빨리 찍으려 하는데 동시에 제 친구는 자극 받으면서 아주 편안하게 있더라고요. 계속 읽기

Photo by: Kreso Gotovac

Kreso Gotovac, 사업가 & 속옥 디자이너
자기 카메라를 완전히 낯선 사람에게 주면서 사진 한 장 찍어달라고 부탁할 때 있잖아요? 전 그걸 로모 LC-A+로 하는게 그렇게 좋아요! 다들 혼란스러워하는 최고의 반응을 보이더라고요. 그래서 이젠 그냥 재미로 사람들을 불러 세워요. LC-A+를 들이밀었던 마지막 낯선 사람은 저에게 “저기, 요즘 새 카메라 싸게 살 수 있어요”라고 하더라고요. 하! 계속 읽기

Photo by: Joel Pott

Joel, Athlete의 리드보컬/ 기타리스트
친구 중에 한 명이 파티를 열었는데 스모 옷을 뒀더라고요. 한 2시간 정도의 스모 경기가 시작됐죠… 그때 찍은 조금 이상하면서 타협점도 안 보이는 사진을 가지고 있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Neil Gaiman

Neil Gaiman, 작가
대부분 제가 뭘 찍었는지 보려고 카메라 뒷면을 살폈을 때의 당황한 표정의 사람들 보는 게 너무 재밌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Justin Thompson

Justin Thompson, 사진작가
한 번은 여름에 일주일 동안 집에 간적이 있는데 그냥 뒷마당에서 3마리의 개랑 놀면서 사진을 아무렇게나 막 찍고 있었어요. 근데 개들이 딱 삼각형으로 완벽하게 누워있어서 제 역대 최고의 이 사진을 찍게 되었어요. 그 3마리의 개는 그 시절 제 모든 것이었고 전 이 사진을 매일 사랑하고 아껴요.

Photo by: David Arquette

David Arquette, 배우
어떤 노숙자를 찍으려 하는데 그 사람이 절 보더니 “야! 뭐 하는 거야?”라고 해서 전 “사진 찍으려고요”라고 말했어요. 그가 대답하길, “근데 난 노숙자잖아.” 엿 같았어요. 돈을 좀 줬지만 기분이 정말 엿 같더라고요. 계속 읽기

Photo by: Yu Heng

Yu Heng, 싱어송라이터
한 2년전쯤 가족들이랑 같이 집에서 30분 정도 떨어져 있는 작은 마을에 점심을 먹으러 갔어요. 밥을 기다리면서 LC-A+를 들고 식당을 돌아다녔어요. 결국 잔해로 가득한 붕괴의 끝을 맛봤죠. 셔터를 누르려는 순간 제 뒤에서 누군가 “너 뭐야? 뭐 하는 건데? 지금 뭐 하는 거냐고? 니가 기자야?!” 라며 소리쳤어요. 제가 어떤 반응도 취하기 전에 그 남자가 의자를 저한테 던지더라고요. 다행히 다치진 않았지만 결국 밥도 다 못 먹고 식당을 나갔어요. 그 식당 주인이 말해주길 그 의자 던진 사람이 정신적으로 문제가 있어서 한 번은 사람들을 칼로 위협했었다네요. 계속 읽기

Photo by: Dannyfresh

Dannyfresh, 로모그래퍼
제가 라오스에 있을 때 버스에서 한 여자를 만나서 친구가 되고 라오스랑 캄보디아를 같이 여행하게 됐어요. 어느날 강가 옆에서 사진을 찍다가 KRAB 수중 케이스를 꺼냈는데 갑자기 그 친구가 “잠깐만…… 나 그 빨간 그거 어디서 봤어! 나 몇 주 전에 툭툭이 (택시) 뒤에 너 앞에 앉아있던 거 같아”… 서로 잘 조합해 본 결과 버스 안에서 ’제대로’만나 같이 다니기 몇 주전에 이미 툭툭이를 같이 탔었더라고요.

Photo by: Mathiaz Malzieu

Mathias Malzieu, 뮤지션
고양이 의상을 입고 선글라스를 낀 체 Montmatre 공동묘지를 보드 타고 왔다 갔다 달리고 있었어요. 무덤, 구름, 제 고양이 머리를 다중노출로 찍었어요. 지나가던 행인이 절 고양이 유령으로 오해했을 거예요. 한 꼬마는 제가 무슨 싸구려 영웅인 듯 쳐다보고 한 할아버지는 소리를 지르시며 지팡이를 저에게 휘두르고 어떤 할머니는 제가 무슨 투르 드 프랑스의 레이서인 마냥 박수를 쳐주시더라고요. 계속 읽기

Photo by: Ike Edeani

Ike Edeani, 미술감독
고속도로 옆에 멋지게 허물어진 헛간을 발견해서 그 안에 들어가 보는데 저 끝에 두 마리의 말이 저희를 쳐다보고 있었어요. 저희가 구경할 동안 계속 그곳에서 달갑지 않은 시선으로 저희를 지켜봤어요. 계속 읽기

Photo by: John Vanderslice

John Vanderslice, 뮤지션
제 슈프리처를 키고 칼라 플래시를 쏘고 있는데 제 친구가 “대체 너한테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 거니???” 라고 말했어요. 계속 읽기

로모 LC-A+ 와 있었던 재밌는 순간을 나누고 싶나요? 아래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로모 LC-A+ 는 자동 노출, 넓은 범위의 ISO, 다중 노출과 장 노출 등의 기능으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합니다. 여러분의 로모 LC-A+ 를 지금 구입하세요!

작성자 shhquiet 작성일 2013-06-19 카테고리 #lifestyle #memories #funny #lomo-lc-a #lc-a-29th-birthday
translated by jayjemun

Bringing an iconic aesthetic to square format instant photography, the Diana Instant Square fills frames with strong, saturated colors and rich, moody vignetting. Built to let your inspiration run wild, our latest innovation features a Multiple Exposure Mode, a Bulb Mode for long exposures, a hot shoe adapter and so much more! It’s even compatible with all of the lenses created for the Diana F+ so that you can shake up your perspective anytime, anywhere. No two shots will ever be the same. Back us on Kickstarter now!

더 흥미로운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