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at It Takes: 유니버셜 머큐리 II

저의 정규 시리즈 What it Takes의 첫 번째 연재에서는 더럽지만 독특하고 오래된 하프프레임 카메라를, 오로지 노동과 접착제 한 방울을 사용해서 엉망진창인 상태를 판타스틱한 카메라로 변화시킬 거예요. 그럼 그 변화를 함께 읽어볼까요?

이 카메라에 대한 스토리를 캐내기 전에, 여러분이 도입부 기사를 잊었을 경우를 생각해서 이 시리즈에서 제 기본 규칙을 통해 이야기를 하는 게 좋겠다고 생각을 했어요. 여기에서 제 아이디어는 가능한 한 카메라를 사서 기본적인 기능으로 복원하는 거랍니다. 저는 일렬로 정리된 카메라들 앞에서 다음과 같은 룰을 정했습니다.:

  • 카메라를 사는 데 드는 비용이 50달러 이하여야 한다. 여기에는 배송료, 세금, 예비품 등이 포함된다.
  • 만약 내게 같은 돈으로 더럽고 오래된 카메라와 멋지고 깨끗한 카메라를 살 기회가 주어진다면, 더럽고 오래된 카메라를 고를 것이다.
  • 기본적인 기능은 사진이 잘 나오는 것과 같은 방법으로 셔터의 열림(닫힘은 옵션)과 필름의 진전을 말한다. 디자인된 대로 작동하는 카메라를 고르려고 하는 동안, 사진을 찍으려 하기 전에 하나를 골라야 한다는 건 기본적인 한계점이다. 나는 사진 찍는 사람으로서 시트 필름을 장착하고 렌즈 캡을 사용해야함에도 모든 카메라에서 멋진 사진을 얻어낼 것이다. 만약 카메라가 시작하기 좋은 상태라면, 나는 더 나은 방법을 찾아낼 것이다.

정리된 룰을 가지고 시작해볼까요!

제가 보여드릴 첫 번째 카메라는 유니버셜 머큐리 II입니다. 제2차 세계대전에 만들어졌으며 로터리 셔터로 디자인이 되어있어요. 머큐리 카메라는 핫 슈와 대부분 카메라의 표준이 된 첫 번째 카메라이자 오늘날에도 여전히 사용되고 있습니다. 저는 온라인 경매 사이트에서 노스캐롤라이나 깁슨빌에서 오는 카메라를 배송료 무료로 22.99달러에 구입을 하게 됐어요.

이건 마치 고양이 침대에서 더러운 먼지와 동물 털에 쌓인 채 30년 동안 보관된 카메라 같았어요. 제가 첫 번째로 처리해야 할 과제는 면봉과 렌즈 클리너(안경 맞추러 가면 주는 클리너와 같은 것)로 얼른 렌즈를 닦는 거였어요.

전:

후:

여기에서 가장 큰 성과는 바로 전부 작동이 된다는 거예요! 이 카메라의 디자인은 처음 생산될 때만 참신했을 뿐만이 아니라, 여전히 제가 사용해본 카메라 중에서도 이런 카메라는 없답니다.

이 조리개는 고양이털 뭉치 아래에 있던 인덱스 마크를 찾고 나니 아주 쉬웠어요. 포커스는 아주 조금 겁이 났답니다. 왜냐하면 이건 아주 정밀했지만 (1’6"부터 무한대로 14로 설정됨) 연결된 뷰파인더가 없어서 눈으로 확인할 수가 없었거든요. 이 카메라에서 레인지파인더는 부속품인지라 저는 갖고 있지 않았어요. 운이 좋게도 카메라 위에 있는 초점 심도가 편리하게 가이드해주더군요. 그리고 범위는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넓었어요! f/8에서 10피트(약 3m) 거리로 맞추면 5’1"에서 무한대까지 모든 사물의 초점을 맞추실 수 있답니다!

렌즈와 조리개 세팅을 테스트도 하고 살펴보기도 했으니, 셔터로 넘어가보죠. 저는 아주 많이 만져보고 나서야 셔터는 왼쪽 다이얼로 감아야 한단 걸 알게 됐고, 그 다음으로 셔터 스피드는 오른쪽 다이얼을 사용하여 맞춰지더군요. 셔터 스피드는 감겨진 다음에 바꿀 수가 있고, 카메라는 이중 노출이 불가능하도록 디자인이 되어있습니다. 셔터스피드는 둥근 하우징에서 두 원반의 사이의 간격으로 조절하는 거라서, 셔터 소리는 스피드 세팅과는 상관없이 일정했어요. 그래서 저는 이게 정확한건지조차 전혀 짐작하지 못했지만 작동한다는 건 알 수 있었어요. 셔터 와인더를 감을 때 필름 전진 레버가 움직였거든요. 골든 룰 #3에 근거하여, 촬영 준비하는 것보다 더 중요하기에 35mm 필름을 장착하고 커버를 닫았습니다.

머큐리 II의 또 다른 멋진 특징은 카메라 뒤로 포함된 노출 가이드입니다. 조건에 따라 세 가지 다이얼을 움직임으로써 여러분이 써니 16법칙이 생각나지 않으실 경우, 상당히 정확한 셔터와 조리개의 콤비를 계산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마지막 하나가 괴로웠는데, 그건 인조가죽을 벗기는 거였어요. 저는 E6000을 꺼내서 제 방식대로 아랫부분 전체에 풀칠했습니다. E6000은 이런 용도로 쓰기에 아주 좋은 접착제예요. 아주 강하고 깔끔하게 마르기 때문에 주로 주얼리를 고치는 데 사용했어요. 게다가 카메라 뒤에 헐거워진 부분의 조각을 붙이는 데에도 사용하기 아주 좋아요.

이건 하프 프레임 카메라이기 때문에 마라톤 같은 테스트 시즌이 돌아왔단 걸 느꼈어요. 그래서 저는 45 프레임 혹은 24컷짜리 필름 롤을 가지고 늦은 밤에 촬영하기로 했습니다. 테스트로 흑백 필름으로 찍어 본 사진들이예요.:

크레딧: dinospork

여러분도 보시듯이 이 카메라의 포커스는 큰 이슈였어요. 포커스가 괜찮으면 사진도 아주 멋졌지만, 아직 정확히 포커스 세팅을 익히지 못했답니다. 여전히 이 카메라로 사진 찍는 건 정말 아주 재미있어요. 게다가 저는 이 카메라가 무엇인지 알고 싶어 하는 사람들 때문에 길을 걷다가도 여러 번 멈추게 됐어요. 그래서 첫 번째 롤을 다 쓰자마자, 컬러 테스트로 들어갔습니다.:

크레딧: dinospork

흑백 사진을 보고 싶으시다면 이 앨범 을 보시면 되고요,
컬러 사진은 여기 이 앨범 을 보시면 된답니다.

이 카메라는 흑백 사진 찍기에 아주 적합하다고 생각이 들어요. 그리고 저는 길거리 장면들 중 몇 장이 40년대 분위기가 나도록 찍혀서 얼마나 마음에 드는지 몰라요. 컬러 사진들은 색감이 선명하지는 않았지만 기한이 지난 필름을 써서 그런 거일지도 모르겠네요. 어쨌든, 머큐리 II로 사진 찍은 건 정말 신나는 경험이었고, 이 카메라는 분명 밤과 흑백 촬영을 하기위해서 찾는 카메라 중 하나가 될 거예요.

이건 확실히 험상궂은 카메라입니다. 싸고 복원시키기에도 간단한 카메라이죠. 이건 정말 누구라도 작동시킬 수 있는 물건인데다가, 비록 50세가 된 오래된 카메라이지만, 앞으로 몇 년간은 아주 훌륭한 사진들을 뽑아낼 겁니다.

Dan Arnold가 쓴 글과 사진들입니다. Dan은 워싱턴주 밴쿠버에서 살고 글을 쓰고 카메라를 모으고 있으며, 오리건주 포틀랜드에서는 일하고 있습니다. 그의 What it Takes 시리즈를 더 많이 만나보세요.

작성자 dinospork 작성일 2012-03-07 카테고리 #기어 #팁스터 #mercury-universal #camera #glue #focus #color #shutter #rotary-shutter #leatherette #cat-hair #regular-contributors #what-it-takes-series #tipster #test-b-w #repair #cleaning #vintage-camera #lens
translated by bling_ej

더 흥미로운 기사

  • Michael Fiukowski 씨의 Petzval 사진 철학

    작성자 zonderbar 작성일 2015-07-29 카테고리 #피플 #리뷰 #로모 아미고
    Michael Fiukowski 씨의 Petzval 사진 철학

    Michael Fiukowski 씨는 New Petzval 85 Art Lens 로 촬영하는 것은 마치 철학과 같다고 합니다. 수동 포커싱은 더 실험적인 촬영을 시도하는데 그에게 영감을 주고, 포트레이트 사진을 촬영할 땐 보케 효과를 활용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더 신중히 생각하게 합니다. 그가 이번 인터뷰를 통해 New Petzval 85 렌즈의 매력에 대해 이야기 해주셨습니다.

  • Lomo LC-Wide 에 담아온 first time in Paris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8 카테고리 #기어 #위치 #라이브러리
    Lomo LC-Wide 에 담아온 first time in Paris

    첫인상은 소통의 시작입니다. 사람과 사람사이의 만남에서도, 또 처음 가보는 곳에서 느껴보는 첫 감정은 그것을 기억하는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로모그래퍼 theblues 님이 프랑스의 로맨틱한 도시 파리에서 느낀 첫인상을 사진에 담아오셨습니다. 살면서 처음 가본 파리는 어떤 곳이었는지 궁금하시죠? 사진을 감상해보세요.

  • 로모그래퍼 deprofundis 님의 Fuji Instax Wide 폴라로이드 앨범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7 카테고리 #기어 #라이프 스타일
    로모그래퍼 deprofundis 님의 Fuji Instax Wide 폴라로이드 앨범

    Fuji Instax Wide 는 미니 필름의 두배 사이즈로 더 큰 프레임의 폴라로이드 사진을 촬영한답니다. 미니의 작은 프레임의 화면이 답답하셨던 분들은 와이드를 더 좋아하실텐데요. 로모그래퍼 deprofundis 님 역시 인스탁스 와이드 필름으로 좀 더 넓은 프레임의 사진을 여러 장 찍어주셨습니다. 와이드던 미니던, 즉석 사진의 매력은 찍은 즉시 바로 받아 보는 것! 카메라의 슬롯에서 나오는 사진을 받아 펜으로 낙서를, 메모를 해 더 의미 있고 재미있는 방법으로 추억을 간직해 보세요. 날짜를 적어두는 것과, 어디서 무엇을 하고 있었는지 써놓는다면 나중에 시간이 흘러 사진을 볼 때 정확하게 기억을 더듬어 보실 수 있을 겁니다.

  • 따사롭고 푸릇푸릇한 한 여름날의 이탈리아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7 카테고리 #월드 #위치
    따사롭고 푸릇푸릇한 한 여름날의 이탈리아

    맛있는 수제 피자, 다양한 소스의 파스타 요리, 쫀득쫀득 달콤한 젤라또. 영감을 주는 아름다운 예술 작품, 웅장한 고대 건축 사이트. 이탈리아에는 정말 다양한 볼거리가 있는데요. 햇빛 내리쬐는 한 여름날 이탈리아의 날씨는 더 기분 좋은 여행을 만들어 줍니다.

  • LC-A 와 함께 걷는 홍콩의 밤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7 카테고리 #기어 #위치
    LC-A 와 함께 걷는 홍콩의 밤

    로모그래퍼 lomografin 님이 Lomo LC-A 카메라를 들고 홍콩으로 떠났습니다. 90 년대를 휩쓸었던 홍콩 느와르 필름 분위기가 물씬 나는 홍콩의 밤을 볼 수 있는 사진들을 찍어주셨는데요. 그의 앨범을 함께 보시죠!

  • 이주의 펫츠발 로모그래퍼: spiritedly

    작성자 anamartaml 작성일 2015-07-24 카테고리 #월드 #라이프 스타일
    이주의 펫츠발 로모그래퍼: spiritedly

    저희 로모그래퍼분들이 놀라운 재능과 펫츠발 렌즈로 계속해서 멋진 사진을 촬영해주시고 계십니다. 이번 주의 펫츠발 로모그래퍼는 바로 spiritedly님 입니다!

  • LC-A 120 의 완벽한 스퀘어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4 카테고리 #기어 #라이브러리
    LC-A 120 의 완벽한 스퀘어

    LC-A 120 카메라는 LC-A 패밀리 중 완벽한 프로포션의 스퀘어 사진을 촬영해내는 기특한 카메라 입니다. 인스타그램이 핫하게 떠오르며 스퀘어 이미지도 더 널리 사용되고 있는데요. 스퀘어 이미지는 그만큼 1:1 비율을 잘 활용해 사진의 구도를 잘 짜내야만 멋진 사진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이 모든 것을 잘 활용한 홍콩의 로모그래퍼 raywychin 님이 LC-A 120 카메라로 촬영한 시리즈를 함께 보시죠!

  • City of Love: 로맨틱한 프랑스 파리의 밤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4 카테고리 #월드 #위치
    City of Love: 로맨틱한 프랑스 파리의 밤

    로모그래피 제품 중 꾸준한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Lomo LC-A+ 를 프랑스 파리에서도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City of Love 라고도 불리우는 프랑스의 로맨틱한 도시 파리. LC-A 카메라 패밀리는 비비드하고 선명한 색감 표현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지만, 이번에 소개해드릴 시리즈는 흑백 컬러로 더 멋진 분위기를 내고 있습니다. 파리의 밤 거리를 불 키우고 있는 반짝 반짝한 야경과 불빛들이 흑백으로 표현되어 그만의 로맨틱하고 은은한 분위기를 내고 있습니다. 그럼 함께 로맨틱한 파리의 밤을 느껴 보시죠!

  • Petzval Portraits: 그의 사진

    작성자 kenaz 작성일 2015-07-23 카테고리 #기어 #라이프 스타일
    Petzval Portraits: 그의 사진

    날카로운 턱선의 남성적인 옆 모습. 카메라에 담겼을 때 더욱 더 완벽한 모습인 그는 렌즈의 가장 완벽한 각도에서 움직입니다. 반짝이고 고급스러운 황동의 렌즈가 그의 모든 움직임을 지켜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의 모습은 자연스럽고 편해 보입니다. 바로 그것이 그의 매력이죠.

  • 로모그래피 LomoChrome Turquoise XR 100-400 35mm 필름의 매력

    작성자 minawoo 작성일 2015-07-23 카테고리 #기어
    로모그래피 LomoChrome Turquoise XR 100-400 35mm 필름의 매력

    로모그래피 로모크롬 필름 제품들은 심심하고 평범할 수 있는 사진에 생기를 불어넣어주는 역할을 합니다. 좀 더 실험적이고, 좀 더 특이하고, 좀 더 새로운 사진 촬영을 원하시는 분들은 서둘러서 로모크롬 필름을 시도해 보셔야 할 것 같은데요. 오늘 소개해드릴 컬러는 LomoChrome Turquoise XR 100-400 입니다. 가장 보편적인 35mm 필름으로 어느 사진관에서나 쉽게 현상할 수 있으니 당신의 아날로그 카메라와 로모크롬 필름이 만나면 멋진 사진을 탄생시킬 것입니다. 화려하고 알록달록한 색감 대신, 청록색을 메인 컬러로 톤 다운되고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필름. 미니멀하게 연출된 사진에서도 그 컬러의 매력을 뽐낼 수 있습니다.

  • 너와 나의 다른느낌 - Christina Paik

    작성자 choj910 작성일 2015-07-23 카테고리 #피플 #라이프 스타일
    너와 나의 다른느낌 - Christina Paik

    물론 서로 다른 사람이기 때문에 사람마다 풍기는 느낌은 서로 다릅니다. 하지만 사진 속에서 보다보면 수많은 인물 피사체들은 비슷한 느낌을 가지고 있을때가 많습니다. 하지만 피사체의 느낌을 있는 그대로 뿜어내주는 작가 Christina Paik을 소개합니다.

  • Petzval 85 Art Lens로 촬영한 세련된 초상화들: 일본의 야마토와 함께한 인터뷰

    작성자 karenatsoi 작성일 2015-07-22 카테고리 #피플 #라이프 스타일 #리뷰
    Petzval 85 Art Lens로 촬영한 세련된 초상화들: 일본의 야마토와 함께한 인터뷰

    일본을 배경으로 하는 25살의 사진 작가 야마토는 4,000명이 넘는 팔로워를 가진 인스타그램 스타입니다. 그리고 그는 Petzval 85 렌즈로 아주 세련되고 분위기 있는 사진들을 찍습니다.